Thoughts2017.03.06 15:34

지난번에 예고 하였듯이, 오늘은 바람직한 링크드인(LinkedIn) 이력서의 비결을 알아보자.


'바람직한 링크드인 이력서'란 무엇인가를 알기 위해서는, 내가 가고 싶은 회사에서 어떤 기준으로 이력서를 고르는지를 소상히 알아보는 것이 순서이리라. 


아마존을 기준으로 살펴보면 (다른 기업들도 대동소이하리라고 생각되지만), 대략 다음과 같은 기준으로 이력서를 고른다.


1. 어느 회사를 다녔나?

2. 어느 학교를 다녔나?


그러나 보통 2는 1보다는 덜 중요하다. 미국 리크루팅 팀이 한국 대학 순위에 대해서 별로 신경쓰지 않기도 하거니와, 보통 리크루팅 팀이 채용 대상으로 하는 주니어-시니어 엔지니어는 2년 이상의 경력을 가진 사람을 말하기 때문이다. 경력자를 뽑는 경우에는 대체로 어디에서 일했는지만 본다고 생각하면 된다. 따라서 위의 두 기준은 대체로 아래의 한 가지 기준으로 수렴한다.


1. 어느 회사를 다녔나?


자... 그러면 바람직한 글로벌 이력서를 만들기 위해서는 좋은 회사에 들어가야 한다는 역설적인 결론에 도달한다. -_- 


미국 현지 리크루팅 팀이 주로 보는 한국 기업은 다음과 같다.


1. 샘숭

2. 엘쥐

3. 네이버

4. 넥슨

5. 카카오

6. NHN ENTERTAINMENT

7. ... (생각하기 귀찮아서 이하 생략)


그러니까 여러분이 생각하는 바로 그 기업들을 미국에서도 주목하고 있다고 보면 된다. 


... 그러니 어쨌던 2년 이하의 비경력자는 미국 진출하기가 쉽지 않다. 일단 국내에서 2년 이상의 경력을 쌓도록 하자. 가급적이면 해외에서도 알고 있을만한 굴지의 소프트웨어 회사면 유리하다. 


이 글을 쓰고 있는 필자의 링크드인 이력서는 어떻게 생겨먹었을까? 아래의 링크를 보자. 


https://www.linkedin.com/in/bjlee72/


보시다시피 별거 있다면 있고 없다면 없는, 평범한 이력서다. 아마 이 이력서에서 아마존 이전의 가장 쓸만한 경력은 NHN ENTERTAINMENT일텐데, 아마존에서도 그거 한줄 보고 연락한 것 같다. 


그러니 해외 취업을 꿈꾸고 있다면 국내에서 좋은 기업에 입사해 최소 2년간 열심히 일하도록 하자. 그러면 좋은 해외 기업에서도 높은 확률로 연락이 올 것이다. 그러니 링크드인 프로파일은 절대로 한글로 적지 말자. 구사 가능 언어 목록에는 꼭 영어를 명시하자.


다음 시간에는, 모든 개발자에게 공통적으로 심각한 문제 가운데 하나인 '영어'에 대해서 잠시 살펴보도록 하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이병준

소중한 의견, 감사합니다. ^^